Other Stories

Can Seoul, Tokyo overcome territorial, historical disputes? Updated: 2021-05-04 05:03:32 KST

- Can Seoul, Tokyo overcome territorial, historical disputes?
- 일본 스가 정권, 출범 후 첫 외교청서 통해 '독도 영유권' 주장


Last Tuesday, the Japanese Foreign Ministry outlined their diplomatic plans for the year in an annual blue book, once again claiming Dokdo as Japanese territory and rebutting South Korean court rulings from January that stated Tokyo should compensate for its treatment of Korean women subjected to sexual slavery during the Second World War. The new blue book is expected to strain Japan's relations with its neighbors in East Asia who are still wary of Japan's imperialist past. How will Korean-Japanese relations change in light of these claims, and what are the implications on regional stability?

일본 외교부는 지난 화요일 발표한 외교 청서에서 다시 한번 독도를 일본의 영토로 주장하고 일본이 위안부 피해를 보상해야 한다는 1월의 서울중앙지법 판결을 반박했다. 한국 정부가 이러한 주장에 대한 즉각 철회를 촉구하며 일본 외교관들을 불러 강력히 항의하는 와중 이번 외교 청서가 5월 한미일 외교정상 회담을 앞두고 서울과 도쿄 사이를 긴장시킬 것으로 보인다. 일본의 새로운 주장에 비추어 한일 관계는 어떻게 변할 것이며, 한일 '미래 지향적 관계' 구축이라는 약속에 미칠 영향은 무엇일까?


Eunjung Lim, Associate Professor at the Division of International Studies, Kongju National University

Alexander Bukh, Associate Professor in International Relations at Victoria University of Wellington
Reporter : osy@arirang.com
KOGL : Korea Open Government License
본 저작물 중 본문에 해당하는 뉴스 스크립트(텍스트)는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weat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