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tube : tech box

서브메뉴

BizTech KOREA
What's on This Episode
About The Program
Video on Demand
Archive
TV Programs 고르기
Staff and Cast
Executive Producer
- 박형실
Producer
- 박현선
Director
- 홍병목
- 이종근
- 김하혜
Assistant Directors
- 조연경
- 황영선
- 임은혁
Writer
- 염선영
- 이지현
- 박정현
- 김은지
English Writer
- 문나래

BizTech KOREA

Ep.21 #스마트 해양 수산 기술 #해양 기술의 연구와 개발 #해저 탐사 로봇

World Ch. Schedule : WED 07:30 KST

Date : 2021-03-03

BizTechKOREA - Ep.21
#Lab_Tube
스마트 해양 수산 기술

이번 주 [#Lab_Tube]에서는 인간이 접근하기 어려운 수중이나 화산지대, 원자력 발전소 내 방사능 노출 지역 등 재난 지역과 같은 극한환경에서 활용되는 로봇을 연구하는 포항공과대학교 첨단원자력공학부 극한환경로봇 연구실의 연구 현장이 공개된다. 연구팀은 해양 분야에서 폭넓게 쓰일 수 있는 수중 로봇과 수산업에 필요한 스마트 해양 시스템을 직접 설계하고 제작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연구팀은 조류에 휩쓸리기 쉬운 바다 속에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자율 수중 로봇 사이클롭스를 개발, 해저 지형을 5cm 단위로 구분할 수 있는 정밀한 해저 지형 지도를 제작하는 데 성공했다. 또한 해녀들의 안전 사고를 예방하는 스마트 테왁과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양식장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는 무선 수중 CCTV 등 첨단 기술을 접목한 해양 수산 시스템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국내 해양 수산 산업의 미래를 이끌고 있는 포항공과대학교 극한환경로봇 연구실의 활약을 함께 만나본다.

#포스텍 #첨단원자력공학부 #극한환경로봇연구실 #사이클롭스 #스마트테왁 #4차산업혁명 #비즈테크코리아 #아리랑TV

 BizTechKOREA
#BizTech_Brunch
해양 기술의 연구와 개발

4차 산업혁명이 해양 분야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이에 이번 주 <#BizTech_Brunch>에서는 해양 기술의 연구와 개발현황에 관해 이야기해본다. 현재 정부는 자율 무인 잠수정의 일종인 ‘수중글라이더’ 핵심장비 개발에 5년간 약 150억 원이 넘는 예산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으며, 해양 쓰레기 문제에서도 정부는 물론 기업, 지자체가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특히 국내 한 기업에서는 해양 기름유출사고 발생 시 기름을 회수할 수 있는 무인 로봇이 개발되어 주목받고 있다. 이 로봇은 바람과 파도에 전복되지 않고 한 대당 약 100ℓ의 기름을 회수할 수 있어 환경적, 경제적 피해를 감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현재 충남 서산시와 태안군 사이를 잇는 ‘가로림만’에 해양정원이 조성될 계획인데, 이는 대한민국 최초 국가해양정원의 탄생과 해양생태 관광거점이 구축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처럼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과 접목하여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 해양 기술의 미래를 함께 만나본다.

#해양기술 #해양기름유출사고 #무인로봇 #가로림만 #해양정원 #4차산업혁명 #비즈테크코리아 #아리랑TV

 BizTechKOREA
#Hash_Tech
해저 탐사 로봇

많은 자원과 생태계가 존재하지만 여전히 수수께끼로 가득한 바닷속 비밀을 파헤치기 위해 해양 생태계 탐사가 눈부신 발전을 이루고 있다. 특히 국내에서도 활약을 펼치고 있는 해저 탐사 로봇을 [#Hash_Tech]를 통해 알아본다. 유속이 빠르고 물이 탁해 좀처럼 쉽지 않은 서남 해역 탐사를 위해 바닷가재를 본뜬 ‘크랩스터’가 개발이 됐다. 주로 해저 유물 탐색 및 발굴을 하는 크랩스터는 6개의 다리를 활용한 보행으로 더 깊은 해저를 탐사하는 건 물론 생태계 교란을 막아 친환경 탐사까지 가능해졌다. 한편 바다에서는 유물뿐 아니라 다양한 광물들도 숨겨져 있다. 차세대 대체에너지로 활용되는 망간단괴를 채집하기 위해 만들어진 ‘미내로’은 동쪽 해역을 탐사 하며 망간단괴 채집에 힘을 쓰고 있다. 견고하고 튼튼한 설계로 수심 5000m의 수압도 거뜬히 버텨 새로운 광물 찾기에도 탁월하다는데. 더 넓고 깊은 바다를 탐사하기 위해 나날이 발전하고 있는 ‘해저 탐사 로봇’을 만나본다.

#해양_생태계 #해저유물 #해양광물 #해저_탐사_로봇 #해저_보행_로봇 #4차산업혁명 #비즈테크코리아 #아리랑TV

 BizTech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