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

See What I See
What's on This Episode
About the Program
Host Introduction
Video on Demand
Archive
TV Programs 고르기
Staff and Cast
Executive Producer
- 김형곤
Producer
- 박신성
Director
- 조은성
Assistant Director
- 조연수
Writer
- 마정림
- 김혜영
- 박기림
English Writer
- 김원영
English Editor
- 구인희
- 김지아
Directed by
- 블루콘

See What I See

Ep.06 ALLEYS OF KOREA (Part.2)

World Ch. Schedule : WED 08:30 KST

Date : 2019-10-09

06. ALLEYS OF KOREA (Part.2)
[ALLEYS OF KOREA]

한국의 독특하고 다양한 골목문화를 확인할 수 있는 콘텐츠로, 전편에 이어 그래험부부가 한국의 최신 트렌드인 뉴트로를 대표하는 익선동 골목에서 개화기로의 시간여행을 즐긴다. 한국의 또 다른 골목문화를 체험하기 위해 신사동으로 향한 두 사람. 그 곳에서 개성이 도드라지는 재미있고 쿨한 플래그십 스토어들과 각국 디자이너들의 제품이 모인 패션 편집샵, 다양한 나라의 각양각색 레스토랑들을 둘러보며 골목에서 느끼는 국제도시 서울의 면모를 확인한다.

[오늘의 한류 메신저 - 그래함부부]

한국에서 배우, 모델로 활동하며 현재 중국에서 대학교수로도 재직 중인 JJ그래험과 컨설팅 회사를 운영하고 있는 그의 아내가 한국의 독특한 골목들을 소개하기 위해 오늘의 메신저로 나섰다.

익선동
익선동 골목을 누비며 개화기로의 시간여행을 즐기던 그래험부부가 사주카페에서 점술가에게 두사람의 궁합풀이를 듣고 즐거운 충격에 빠진다. 시간여행을 마치고 15년 전 아내와의 첫 데이트를 기념하기 위해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는 JJ.

신사동 - 가로수길, 세로수길, 나로수길
가로수길의 독특한 건물들과 플래그십 스토어, 각국 디자이너들의 패션 편집샵들을 방문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그래험부부. 큰 길에서 벗어나 더 작은 골목으로 들어선다. 커스텀 주문이 가능한 가죽공방에서 둘만의 추억이 담긴 코스터를 선물받고 실버공방에서 15년 전 첫 데이트 날짜를 새긴 기념반지까지 만들어 본다. 골목 곳곳에 다양한 나라의 레스토랑들이 들어서 있는 세로수길에서 독특한 컨셉의 퓨전 한식레스토랑을 선택하고 즐거웠던 골목탐방을 마무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