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메뉴

Arirang Prime
What's on This Episode
About The Program
Video on Demand
Special VOD
Archive
TV Programs 고르기
  • youtube
  • naver

Program :

Archive

World Ch. Schedule : WED 09:05 KST

* Date : 2019-01-23

청정 그린 미래 에너지 온돌을 만나다

지구온난화 시대, 저탄소 시대, 새로운 난방법이 필요하다!

화석연료로 인한 이산화탄소 배출, 그로 인하여 발생하는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인하여 이상기후의 발생 등이 사회문제로 대두되면서 환경문제를 야기하고 있는 가운데청정 그린 미래 에너지로 주목받는 한국만의 독특한 온돌문화가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다.

세계 속 온돌 난방 시스템 사례들

온돌 기술은 최근 ‘복사냉난방’이란 새 이름으로 불리며 해외 건축물들에 속속 도입되고 있다.
독일 베를린의 국회의사당(일명 라이히슈타크)은 7500㎡ 건물 바닥을 온돌 방식으로 데우고 있다.
프랑스 파리의 루이비통 박물관에도 온돌 기술이 채택됐다.
북유럽에선 온도와 습도에 민감한 항공기 격납고, 소아병원, 실내 경기장에 도입되는 사례가 늘고 있다.

지구 온난화 시대를 종식시킬 수 있는 우리 전통 난방 문화 온돌의 강점

온돌(ondol)은 옥스퍼드 영어 사전에도 올라 있는 한국의 발명품이다.
따뜻한 공기를 불어넣는 방식의 서양 난방 문화, 냉기를 차단하는 데 그치는 일본의 다다미 문화와는 다르게 온기를 불어넣고 그 온기를 지켜내는 온돌의 강점은 유럽 최초의 난방온실인 독일의 하이델베르크보다 무려 170년이나 앞선 세계 최초 온돌을 이용한 온실,‘세미원’에서 찾아볼 수 있다.

친환경적이고 과학적인 난방법으로 에너지 효율성이 높은 그린 기술!

온돌은 불을 지피지 않을 때도 방바닥에 축적된 열이 방 안을 데우는 방식이어서 에너지 효율적이며 또한 실내 온도를 공기 난실내 공기질을 개선하는 이른바 ‘베이크아웃(bake out)’에도 효과가 탁월한 효과를 보인다

친환경적이고 과학적인 난방 에너지 ‘온돌’의 또 다른 이야기들을 만나본다.

Arirang Prime Arirang Prime
No,Date,Full Contents Review,Buying등의 정보로 이루어진 목록
No Date Full Contents Review VOD
319 2020-01-15 #330 기억의 상처 V
318 2020-01-01 #329 직장내 세대갈등, 그 벽을 넘어서 V
317 2019-12-25 #328 생명의 가치 존중, 한국의 나눔의료 V
316 2019-12-19 #327 베트남과 교류하는 강원도의 농업 V
315 2019-12-18 #326 천년의 삶이 깃들다 - 경북의 건축문화 V
314 2019-12-04 #325 삶, 민속 예술로 피어오르다. V
313 2019-11-27 #324 기로에 선 남북관계, DMZ를 걸으며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다! V
312 2019-11-20 #323 그들이 21세기를 살아가는 이들에게 건네는 조언 (Part.2 추사 유배길) V
311 2019-11-13 #322 그들이 21세기를 살아가는 이들에게 건네는 조언 (Part.1 퇴계 선비길) V
310 2019-05-22 #321 젓가락, 세상을 변주하다(Part.2 젓가락 삼국지 - 콰이즈, 하시, 그리고 젓가락) V
309 2019-05-15 #320 젓가락, 세상을 변주하다 (Part.1 3천 년 아시아의 문화유전자, 젓가락) V
308 2019-04-17 #319 아시아 최고 수준의 민주주의 국가 대한민국 - 제2부 [국민에 의한 국민을 위한] V
307 2019-04-10 #318 아시아 최고 수준의 민주주의 국가 대한민국 - 제1부 국가의 탄생 V
306 2019-03-01 #317 1919년의 함성 V
305 2019-02-20 #316 행복한 귀환 V
304 2019-02-13 #315 Incubating K-Culture V
303 2019-01-23 청정 그린 미래 에너지 온돌을 만나다 #314 V
302 2019-01-16 옴니버스 형식으로 만나보는 한의학의 우수성 #313 V
301 2019-01-09 Before Sunrise #312 V
300 2019-01-02 종이, 아날로그의 소통 #311 V
Title Content